울산 매운수제비 남구 삼산동

울산 매운수제비 남구 삼산동 후기를 준비해 보았습니다. 비오는 날이면 수제비가 생각납니다. 물론 전 비가 안와도 이따금씩 수제비가 땡기긴 합니다. 울산에는 유명한 수제비집이 있는데 바로 매운수제비 입니다. 아무래도 집이 동구라서 율리까지는 못가겠고 아쉬운대로 삼산점을 찾아가 봤습니다. 매운수제비는 먹고싶으면 삼산동으로 가시는 것도 좋을것 같습니다. 단, 매운맛이 강하기 때문에 평소 매운걸 잘 못 드시는 분들이라면 한 번 고민해볼 필요는 있겠습니다.


울산 매운수제비 후기

매운수제비-가게-내부-사진
아무래도 밀가루가 땡기는 날이면 면이나 국수, 수제비를 떠올릴텐데 이 날은 속도 조금 느끼한 것 같아서 매콤한게 땡겨서 방문을 해보았는데 이름 그대로 일단 매운맛이 상당하기 때문에 평소 매운걸 잘 못 드시는 분들은 조심해야겠습니다. 매장 내부는 테이블이 꽤 많아서 식사시간대만 피하면 웨이팅은 크게 발생하지 않을 것 같습니다.


울산-매운수제비-가격표-사진
예전에 방문한 분들의 후기를 보면 5,000원이었는데 어느새 6,000원으로 가격이 인상 됐습니다. 물가상승률을 감안하면 이해는 하지만 그래도 수제비 한 그릇에 6,000원이란 사실이 참 안타깝습니다. 예전에 왔을 때는 5,000원에 먹을 수 있어 좋았는데 1,000원이나 올라 아쉽습니다. 그래도 매운게 땡기시는 분들이라면 한 번 오셔서 맛보시는 것도 좋겠습니다.



매운수제비-셀프바-깍두기
일단 셀프바도 마련돼 앴어서 원하는만큼 깎두기를 덜어 먹을 수 있습니다. 매운수제비 먹을 때는 딱히 깍두기가 없어도 될 것 같답니다. 흰수제비나 칼국수, 검정콩국수 메뉴를 먹는 분들이라면 필수적으로 깍두기를 챙기는게 좋습니다. 그리고 공기밥은 별도이기 때문에 필요하신 분들은 공기밥 1,000원 추가해 드시면 되겠습니다.



빨간-국물-수제비
방아잎과 산초가루가 들어간 매운수제비가 나왔습니다. 일단 색깔만 봐도 매운 기운이 확 느껴졌습니다. 아무래도 산초가 들어가서 그런지 매운탕 같은 맛이 나긴 했답니다. 저야 산초를 좋아해서 좋았지만 호불호가 갈리는 향신료이기도 하기 때문에 이 점 감안하시고 드셔야만 하겠습니다.



매운수제비-하얀색-밀가루-수제비
사실 처음엔 약간 칼칼한 정도라고 생각하고 계속 떠먹었늗네 먹다 보니 매운 기운이 올라와서 결국 물을 벌컥 벌컥 마시고 말았답니다. 너무 매워서 국물까진 다 못 먹고 수제비만 건져 먹었습니다. 또한 방아잎과 산초를 좋아하지 않는 분들이라면 먹는게 다소 어려울 수 있겠습니다.



울산 매운수제비 위치

  • 울산광역시 남구 돋질로350번길 14
  • 상호 : 매운수제비
  • 주소 : 울산 남구 화합로210번길 29
  • 전화 : 052-955-1005
  • 영업 : 10:30-20:30 / 일요일 휴무
  • 비고 : 주차공간 협소



매운수제비-그릇에-담긴-사진
울산에서 유명한 매운수제비라 기대가 컸지만 호불호가 갈릴 수 있는 메뉴가 아닐까 생각합니다. 그래도 궁금하신 분들은 한번 드셔보는 것도 좋을듯 합니다. 매운거 잘 드시는 분들은 부담 없이 맛있게 먹을 수 있겠습니다. 매운걸 잘 못 드시는 분들을 위해 맵기 조절이 가능했음 좋겠는데 그럼 또 단가가 안맞아서 어려울듯 합니다. 정 매운걸 못 먹겠다면 들깨 흰수제비를 드시기 바랍니다. 이상으로 울산 매운수제비 남구 삼산동 후기 포스팅을 마치도록 하겠습니다.
다음 이전